CES2018에 탑승형 거대 로봇 등장

이정현 미디어연구소2018.01.10

  • 글자 작게
  • 글자 크게
이전기사 1 / 3 다음기사
  • CES 2018에 탑승형 거대 로봇이 등장했다. (사진=유튜브 캡쳐)
  • 프로스시스는 사람이 가운데서 조종하는 외골격 형태의 로봇이다. (사진=씨넷)
  • CES2018 행사장에 전시되어 있는 프로스시스 (사진=씨넷)
이전기사 다음기사

“만화 영화에 등장했던 모빌 슈트가 실제로 존재한다면, 이런 모습일까?”

미국 라스베이거스 컨벤션센터에서 열리고 있는 세계 최대 전자 전시회 'CES 2018'에 거대한 탑승형 거대 로봇이 등장했다고 IT매체 씨넷이 9일(현지시간) 보도했다.

이 로봇의 이름은 프로스시스(Prosthesis)로, 차량 마감재, 가전 제품 생산하는 퓨리온(Furrion)에서개발한 외골격 형태의 로봇이다. 높이는 약 4.5미터, 너비는 5미터이며 무게는 3.6톤이 넘는다.

이 로봇은 사람이 로봇 가운데에 위치한 조종석에 앉아 조종하는 외골격 로봇으로, 전기모터와 배터리를 탑재하고 있으며 아직은 시제품 형태로 개발됐다. 현재 시속 32km의 속도로 달릴 수 있으며 한 번 충전하면 최대 1시간 동안 구동 할 수 있다. 이 로봇은 경주용으로 개발되었으며, 향후 이 기술이 발전하면 로봇 경주대회도 가능하게 될 것으로 보인다.

이정현 기자 / jh7253@zdnet.co.kr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