프리미엄 사운드 품은 20만원대 'LG X4' 출시

이은정 기자2019.04.21

  • 글자 작게
  • 글자 크게
21일 모델이 LG 베스트샵에서 26일 출시하는 LG X4를 소개하고 있다.(사진=LG전자)

LG 실속형폰 중 하이파이 쿼드 DAC 최초 지원

LG전자가 프리미엄 사운드를 지원하는 20만원대 실속형 스마트폰을 선보인다.


LG전자는 오는 26일 국내 이동통신 3사를 통해 고성능 멀티미디어 기능과 다양한 편의기능을 갖춘 LG X4를 출시한다고 밝혔다. LG X4 출고가는 29만7천원이다.

LG X4는 국내에서 30만원 이하의 실속형 스마트폰 중 하이파이 쿼드 DAC(디지털-아날로그 변환기)을 처음으로 탑재했다. 하이파이 DAC은 24비트 이상의 고해상도 디지털 음원을 지원하는 장치로 LG X4에는 4개의 하이파이 DAC이 탑재됐다. 최고 수준인 32비트 192킬로헤르츠를 지원한다.

고가의 전용 이어폰이 없어도 최대 7.1채널의영화관 같은 입체 음향을 즐길 수 있는 ‘DTS:X’ 기술도 적용됐다. DTS:X 기술은 이어폰뿐 아니라 콘텐츠 종류와 관계 없이 입체 음향 효과를낼 수 있는 것이장점이다.

후면 1천600만 화소 고해상도 카메라는 위상검출자동초점(PDAF)으로 빠르게 초점을 잡아 찰나의 순간을 또렷한 사진으로 담을 수 있게 한다. 전면 카메라에는 인물만 또렷하게 초점을 맞춰주는 아웃포커스 기능이 추가돼 더욱 예쁜 셀카를 연출한다.


또 ▲카메라를 비추기만 하면 스스로 피사체를 분석해 최적의 화질을 맞춰주는 ‘AI 카메라’ ▲타이머를 맞추면 플래시가 깜빡이며 촬영 시점을 알려주는 ‘타임 헬퍼’ ▲전후면 카메라 플래시 등은 사진을 더욱 편리하게 찍을 수 있도록 도와준다.

고성능 멀티미디어 기능 외에 프리미엄 스마트폰에만 적용됐던 다양한 편의기능도 계승했다.

스마트폰으로 온오프라인 결제를 할 수 있는 LG페이는 이번에도 적용됐다. 결제 단말기에 갖다 대기만 하면 신용카드와 똑같이 결제할 수 있을뿐 아니라 온라인 결제까지 확대했다. 온라인 쇼핑을 하다가 다른 결제 앱을 쓸 필요 없이 지문 인식 센서에 손가락만 갖다 대면 된다.

구글의 인공지능 서비스 구글 어시스턴트도 탑재됐다. 제품 좌측의 별도 구글 어시스턴트 바로가기 버튼을 누르거나 오케이 구글을 부른 후 알람, 구글검색, 문자 메시지 보내기, 기기제어 등을 말로 하면 돼 편리하다.

내구성도 강점이다. LG X4는 미국 국방부가 인정하는 군사 표준규격 ‘MIL-STD 810G’, 일명 ‘밀스펙’에서 고온, 저온, 열충격, 습도, 진동, 충격 등 6개 항목을 통과했다.

LG전자 안병덕 모바일마케팅담당, “지금까지 실속형 제품군에서 볼 수 없었던 프리미엄 기능들과 다양한 편의기능을 갖춰 중저가 스마트폰을 찾는 고객들에게 훌륭한 대안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이은정 기자 / lejj@zdnet.co.kr

Tags

오늘의 주요뉴스

[영상] 자동차 시장을 주름잡는 최고의 전기차들

유회현 기자2019.05.23

  • 글자 작게
  • 글자 크게


2018년 테슬라의 판매 실적 증가로 자동차 시장에서 전기차 열풍이 거세지고 있다.

일각에서는 정부의 규제나 유행때문에 찾아온 일시적인 현상이라고 말하지만 전기차의 판매량은 꾸준히 늘어나고 있는 추세다. 특히 테슬라 모델3는 2018년 미국에서만 약 13만 8000여대를 판매해 전기차의 인기를 입증했다.

씨넷닷컴은 테슬라를 비롯해 미국시장에서 가장 인기 있는 전기차를 정리했다.

계속읽기

갤S10 '카메라 홀' 활용한 이색 배경화면 등장

이은정 기자2019.05.24

  • 글자 작게
  • 글자 크게
삼성전자 갤럭시S10의 카메라 홀을 활용한 배경화면.(사진=삼성전자)

디즈니·픽사 협업 출시…갤럭시 스토어서 다운

삼성전자가 갤럭시S10의 '인피니티-O 디스플레이' 특징을 살린 배경화면을 선보였다.

삼성전자는 갤럭시S10 디스플레이에 최적화된 ‘디즈니·픽사(Disney·Pixar)’ 배경화면을 출시했다고 24일 밝혔다. 삼성전자는 지난해 디즈니 AR 이모지에 이어 또 한 번 협업해, 전면 카메라 홀만 남긴 인피니티-O 디스플레이에 어울리는 맞춤 배경화면을 선보였다.


이번에 출시된 배경화면은 겨울왕국, 인크레더블, 주토피아 등 디즈니·픽사 애니메이션의 인기 캐릭터들이 갤럭시S10의 카메라 홀을 활용해 재치 있게 만들어졌다.


갤럭시S10 시리즈 출시 이후 사용자들은 인피니티-O 디스플레이의 카메라 홀을 로봇의 눈이나 도넛의 구멍 등으로 활용한 이색 배경화면을 자발적으로 만들고 공유해 왔다. 인피니티-O 디스플레이는 카메라 주변 픽셀 손상은 최소화하면서 디스플레이에 구멍을 뚫은 ‘레이저 컷팅’ 기술을 바탕으로 풀스크린을 구현한다.

신규 스마트폰 배경화면은 갤럭시 스토어(Galaxy Store) 또는 갤럭시 테마(Galaxy Themes)에서 구매할 수 있으며, 디즈니 캐릭터가 적용된 갤럭시S10 맞춤 배경화면은 무료로 이용할 수 있다.

삼성전자 관계자는 "인피니티-O 디스플레이는 디자인 측면에서도 각자의 창의성을 드러낼 수 있는 촉매가 되고 있다"며 "삼성전자는 향후 다양한 분야에서 협업을 통해 사용자의 선택의 폭을 넓혀 나갈 계획"이라고 말했다.


삼성전자 갤럭시S10의 카메라 홀을 활용한 배경화면.(사진=삼성전자) 삼성전자 갤럭시S10의 카메라 홀을 활용한 배경화면.(사진=삼성전자)

이은정 기자 / lejj@zdnet.co.kr

계속읽기

LG전자, 트롬 건조기 새 TV 광고 온에어

권혜미 기자2019.05.19

  • 글자 작게
  • 글자 크게
‘트롬 건조기 써본 사람들의 이야기’ 광고의 한 장면. (사진=LG전자)

‘트롬 건조기 후기 백일장’ 사연 중 우수작 20개를 광고로 제작

LG전자가 새 TV 광고인 ‘트롬 건조기 써본 사람들의 이야기’를 시작했다고 19일 밝혔다.


LG전자는 최근 진행한 ‘트롬 건조기 후기 백일장’에 올라온 사연 중 우수작 20개를 활용해 새 광고를 제작했다.

광고는 고객 20명이 실제 사용하면서 느낀 LG 트롬 건조기의 장점, 추천 기능 등을 보여준다. 고객들은 “건조기 사고 후회 중, 왜 이제 샀나 후회 중. 만족도 200%”, “콘덴서가 뭐야? 난 그런 거 몰라. 콘덴서 자동세척으로 알아서 완벽 관리”라며 만족감을 나타냈다.


LG전자는 지난달 15일부터 이달 3일까지 백일장 이벤트를 진행했다. 이벤트에 1천100여 명의 고객들이 참여해 경쟁률은 50대 1을 넘었다.

LG 트롬 건조기는 뛰어난 건조성능, 콘덴서 자동세척시스템 등 차별화된 편의성을 갖췄다.

이 제품은 전기식 건조방식에서 가장 앞선 4세대 듀얼 인버터 히트펌프 기술을 탑재했다. 냉매를 압축하는 장치가 1개에서 2개로 늘어나 건조성능이 뛰어나다.

콘덴서 자동세척시스템은 강력한 물살로 콘덴서를 자동으로 씻어주기 때문에 고객이 날카로운 콘덴서 부분을 직접 청소할 필요가 없다.

LG전자 브랜드커뮤니케이션담당 한웅현 상무는 “LG 트롬 건조기만의 차별화된 성능을 더 많은 고객들에게 알릴 수 있도록 다양한 마케팅 활동을 지속할 것”이라고 말했다.

계속읽기

오늘의 주요뉴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