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프리카TV 프릭엔, 오킴스스포츠와 MOU

김민선 기자2019.05.22

  • 글자 작게
  • 글자 크게
21일 서울시 강남구에 위치한 오킴스스스포츠 사무실에서 진행된 ‘스포츠 콘텐츠 공동 발굴 및 제작을 위한’ 업무협약식에서 프릭엔 김영종 대표(우측)와 오킴스스포츠 강준우 대표가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스포츠 관련 1인 미디어 콘텐츠 제작에 협력

아프리카TV 자회사 프릭엔은 스포츠 에이전시 오킴스스포츠와 스포츠 콘텐츠 공동 발굴 및 제작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22일 밝혔다.

협약식에는 프릭엔 김영종 대표와 오킴스스포츠 강준우 대표가 참석했다.

스포츠 에이전시 오킴스스포츠는 스포츠 선수에 대한 일상생활 보조에서부터 법무, 세무, 지식재산권, 해외진출 등 스포츠 선수들이 가장 필요로 하는 서비스를 원스톱으로 제공하는 회사다. 법무법인, 회계법인, 특허법인 및 각종 협력의료기관 등 유관 전문가 집단과의 연계 하에 스포츠인들을 대상으로 종합적인 서비스를 제공한다.

오킴스스포츠와 함께하고 있는 스포츠 선수로는 두산베어스 '정수빈, '권혁' 선수와 SK와이번스 '제이미 로맥', 푸방가디언즈(대만) '소사' 등 다수의 선수가 있다.

양사는 오킴스스포츠 클라이언트 중 가장 많은 비중을 차지하는 '야구'를 중심으로 스포츠 선수들의 경기 외적인 면모를 볼 수 있는 선수 인터뷰, 베이스볼 아카데미 등 다양한 콘텐츠를 선보일 계획이다. 점차 종목도 확대할 방침이다.

콘텐츠는 아프리카TV를 통해 라이브로 시청할 수 있으며, 추후 아프리카TV와 숏 VOD 앱 프리캣을 통해 VOD로도 서비스될 전망이다.

김민선 기자 / yoyoma@zdnet.co.kr